재한 외국인

 

1. 뜻
2. 역사
3. 통계
4. 둘러보기


1. 뜻


在韓 外國人. Foreigners in Korea. 대한민국에 체류하는 외국인. 국적을 기준으로 하기 때문에 한국계 외국인은 포함되는 반면 한국 국적으로 귀화를 한 이민자들은 포함되지 않는다. 한국계 외국인 중에선 한국계 중국인한국계 미국인, 고려인, 한국계 캐나다인 등이 많다.

2. 역사


우리 역사에서 외국인이 오랜시간 큰 집단으로 존재한 건 구한말 이후다.
조선 시대에 왜관에 일본인 거주 지역이 존재했지만 한정된 지역에서 공무, 상업만 담당한지라 조선 사회 속의 공동체라고 말하긴 어렵다. 동아시아 세 나라는 문화적 유사성에도 불구하고 지리적으로 서로 떨어져 있었던 이유로 (남만주, 황해, 대한해협 등) 일찍부터 각자의 역사적 영역이 유지되어 왔다. 그래서 고대 이후에는 집단적으로 이웃 국가로 이주하거나 하는 경우는 극히 드물었다. 조선 초기에 함경도 일대의 여진족들이 상당수 귀화한 바 있고, 임진왜란 당시 왜군 중 일부가 귀화한 사례도 있었으며, 명나라 말기와 명나라 멸망 이후에 일부 중국계 주민들이 조선으로 이주했지만 세월이 흐르면서 모두 동화되었다.
그러므로 우리 역사에서 본격적인 국내 외국인 공동체는 19세기 말에 청나라에서 건너온 화교가 처음이라고 할 수 있다. 아울러 서양에서 온 선교사, 일본에서 건너온 일본인 등도 등장했다. 수교를 맺은 외국의 외교관들도 왔다. 그러던 것이 일제강점기를 거치면서 약 60만의 일본인이 살기도 했고 8만에 가까운 화교도 살았다.
그러나 태평양 전쟁으로 일본 제국이 패망하면서 일본인들은 본국으로 돌아가도록 조치되었다. 이들은 히키아게샤라 불리는데 일부는 중국이나 한국에 잔류하기도 했다. 1948년 정부가 수립되면서 한국 정부는 외세에 휘둘렸던 과거 때문에 강한 제노포비아를 드러냈다. 정부는 1948년부터 외국인의 입국을 제한했다. 1950년 주한미군이 소수만 남고 철군하면서 외교관과 기자 등을 제외하면 한국 내의 외국인은 3만 남짓한 화교 정도였다. 그러다가 한국전쟁이 터지면서 UN군이 들어왔고 주한미군영국군 등이 전후에도 일정 기간 계속 주둔했다. (현재는 주한미군 2만8천여명이 주둔하고 있다.) 그 외 외국인은 화교가 대다수였다. 화교 항목을 보면 알겠지만 한국은 부동산 등 부를 축적할 수 있는 수단을 통제하여 외국인들의 활동을 제한했다. 이에 못이겨 많은 화교들이 대만이나 미국 등지로 이민을 떠나기도 했다.
그러다 경제성장과 함께 1990년대부터 본격적으로 외국인 노동자에 대한 수요가 증가했고 농촌의 미혼 남성들의 결혼 상대로 결혼 이민자에 대한 수요도 크게 증가한다. 이에 따라 산업연수생, 고용허가제등을 통해 외국인 노동자를 받아들이고 농촌 지역을 중심으로 결혼이민자를 불러오게 된다. 결혼이민자에 관한 통계는 외국계 한국인을 참고할 것. 2000년대 이후 귀화자의 대다수는 이들이다.[1] 체류외국인 수는 해마다 증가하여 2018년 12월 기준으로 단기체류자(90일 이하)와 장기체류자(90일 이상)를 합쳐 2,367,607명이다. 2021년에는 300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3. 통계


국내에 체류 중인 재한 외국인 통계이다. 물론 귀화외국계 한국인이나 체류 목적이 아닌 단순입국자는 통계에 잡지 않는다. 통계는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 이민정보과에서 발행하는 통계월보.http://www.immigration.go.kr/immigration/1569/subview..do 2019년 12월 기준.
1위 중국, 2위 베트남, 3위 태국, 4위 미국, 5위 일본 순이다.
순위
국적
체류 인구
1
중국
1,101,782 [2]
2
베트남
224,518
3
태국
209,909
4
미국
156,982
5
일본
86,196
6
우즈베키스탄
75,320
7
필리핀
62,398
8
러시아
61,427
9
인도네시아
48,854
10
몽골
48,185
11
캄보디아
47,565
12
네팔
42,781
13
(타이완)
42,767
14
카자흐스탄
34,638
15
미얀마
29,294
16
캐나다
26,789
17
스리랑카
25,064
18
(홍콩)
20,018
19
방글라데시
18,340
20
오스트레일리아
15,222
21
말레이시아
14,790
22
파키스탄
13,990
23
인도
12,929

기타
104,898

합계
2,524,656
다음은 한국계 외국인(재외동포)의 체류 현황이다.
국적
체류 인구
중국
728,539
미국
45,011
우즈베키스탄
34,355
러시아
25,302
캐나다
15,933
카자흐스탄
12,586
호주
4,624
키르기스스탄
2,775
우크라이나
2,517
기타
7,023
합계
878,665

4. 둘러보기


[ 역사 ]
{{{#!wiki style="display:inline-block"
[ 지리 ]
{{{#!wiki style="display:inline-block"
[ 군사 ]
{{{#!wiki style="display:inline-block"
[ 정치 ]
{{{#!wiki style="display:inline-block"
[ 경제 ]
{{{#!wiki style="display:inline-block"
[ 사회 ]
{{{#!wiki style="display:inline-block"
[ 문화 ]



대한민국의 주요 인종 및 재한 외국인
[ 펼치기 · 접기 ]




[1] 그 이전에는 거의 화교들이었다. 최초의 귀화자가 1957년 화교 손일승이기도 했고.[2] 한국계 중국인 701,098명 포함.